• LOGIN

"나이로 정의말라"…28세 필리핀계 미국인, 미스유니버스 왕관

페이지 정보

작성자MUK 댓글 0건

본문

작년 10월 미스USA 선발된 뒤 결과 조작 논란 휘말렸다가 '명예회복'


21835b04047d86f18764d172c8257f5a_1673891200_8942.jpg
 미스 유니버스 왕관 차지한 필리핀계 미국인 알보니 개브리얼
(뉴올리언스 AFP=연합뉴스) 알보니 개브리얼(미국·28)이 14일(현지시간) 미국 루이지애나주 뉴올리언스에서 열린 71회 미스 유니버스 대회에서 우승한 뒤 기뻐하고 있다. 이번 대회에서는 세계 84개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28세 필리핀계 미국인이 전 세계 나라 대표들이 참가하는 미인대회인 미스유니버스에서 우승 왕관을 썼다.

15일(현지시간) CNN 방송 등에 따르면 미국 대표로 출전한 알보니 개브리얼은 전날 루이지애나주 뉴올리언스에서 열린 제71회 미스 유니버스 대회에서 우승했다.

'톱3' 결선에 오른 개브리얼은 베네수엘라와 도미니카공화국 대표를 제치고 1등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에는 전 세계에서 84명의 대표가 참가했다.

참가자 연령을 28살까지로 제한하는 미스유니버스에서 왕관을 쓴 개브리얼은 나이가 중요하지 않다는 점을 강조했다.

그는 우승 소감에서 "나이가 우리 여성을 정의하지 않는다"면서 미스 유니버스의 참가자 연령 상한을 더 높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미스 유니버스 조직위는 개브리얼에 대해 다양성의 확대라는 가치를 대변하는 아시아계 미국인이라고 소개했다.


출처 : https://www.yna.co.kr/view/AKR20230116023200075?input=1195m

 

Total 63건 1 페이지
63
42
조회 213
작성일 2023-03-06